울릉 기름저장탱크서 경유 300ℓ 육상·바다 유출…긴급 방제

경북 울릉의 한 기름저장 탱크에서 경유 약 300ℓ가 유출돼 관계 당국이 방제에 나섰다.

30일 울릉군과 동해해양경찰서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35분께 울릉군 울릉읍 저동리 S오일 육상탱크에서 경유가 밖으로 흘러나왔다.

경유 39만ℓ를 싣고 저동항에 도착한 기름 운반선이 육상에 있는 기름저장 탱크로 옮기던 중 기름이 탱크에서 넘치면서 기름 유출이 발생했다.

유출된 기름양은 육상 약 200ℓ, 해상 약 100ℓ다.

울릉군과 소방·해양경찰 등은 모래와 흡착포, 오일펜스 등을 이용해 기름을 회수하거나 방제 작업을 벌였다.

소방 관계자는 "기름이 넘치는 것을 관광객이 보고 신고했고 우리가 현장에 갔을 때는 이미 기름을 옮기는 펌프 밸브가 잠겨 있었다"고 말했다.
울릉 기름저장탱크서 경유 300ℓ 육상·바다 유출…긴급 방제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