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정수, 극단적 선택 시도 구하라 응원
"견뎌내는 만큼 강해질 수 있어"
구하라, 생명 지장 없어
한정수, 구하라 /사진=한경DB

한정수, 구하라 /사진=한경DB

배우 한정수가 가수 구하라를 향해 응원의 말을 남겼다.

한정수는 지난 26일 구하라 SNS의 가장 최근 게시물에 "힘내요. 견뎌내는 만큼 더 강해질 수 있어요"라는 댓글을 달았다.

해당 게시물은 "당신을 행복하게 만드는 일에 시간을 써라"라는 글귀가 적힌 사진이다.

앞서 구하라는 지난 2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안녕"이라고 적힌 메모를 캡쳐해 올렸다가 삭제해 많은 팬들의 걱정을 샀다.

이후 그는 극단적 선택을 시도해 26일 새벽 0시 40분께 서울 강남구 자택에서 의식을 잃은 상태로 매니저에 의해 발견됐다. 구하라는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았고,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구하라는 지난해부터 전 남자친구인 최모씨와 법적 다툼을 벌여왔다. 그는 남자친구의 얼굴에 상처를 내 상해 혐의로 송치됐지만 기소유예 처분을 받았다. 최모씨는 두 사람 사이의 사생활을 담은 영상을 구하라에게 전송하고 협박한 혐의로 불구속 기소됐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