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화성시가 서해 경기만 관광명소인 국화도에 2022년 상수도를 보급한다.

시는 충남 당진시 장고항에서 화성시 우정읍 국화도까지 해저상수관로(해저 3, 육상 0.5)를 매설해 상수도를 보급하기로 했다고 17일 발표했다.


국화도는 행정구역상 화성시에 속하나 거리로는 장고항과 더 가깝다


시는 그동안 국화도에 가정용 지하수나 1300t의 해수담수화시설을 통해 생활용수를 해결했으나 69월 관광 성수기에는 물 부족 문제로 주민들이 불편을 겪었다. 때문에 부족한 수량에 따른 담수화시설 과부하로 펌프가 고장 나 매년 12억원가량의 유지관리비가 들었다.


시는 물 부족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국비 63억원, 시비 198000여만원 등 총 828000만원을 투입해 해저상수관로를 매설해 상수도를 보급할 계획이다. 국화도에는 가압장 1, 배수지 1곳 등을 건설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시는 이날 국화도에서 광역상수도 연결을 위한 화성시수돗물평가위원회 현장 방문을 실시했다.

한편 국화도는 0.39의 작은 섬으로 주민 50여명이 거주하고 있다. 화성=윤상연 기자 syyoon1111@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