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남 브리프
경남 남해군은 말산업 육성과 농촌 관광 활성화를 위해 창선면에 ‘보물섬 승마랜드’를 18일 개장한다. 보물섬 승마랜드는 창선면 상죽리 1만567㎡ 부지에 사업비 27억5000만원을 투입해 관리동, 원형승마장, 마사 2동, 퇴비사 등을 갖췄다. 군은 남해 힐링아일랜드 관광 개발과 연계해 승마 체험과 마상 공연 등을 선보인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