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산硏 "한우 경쟁력 강화"…희귀 품종 '칡소' 개량 추진

경남 축산연구소는 희귀 한우 혈통인 ‘칡소’ (사진) 개량을 통해 한우산업 경쟁력을 강화한다고 13일 발표했다.

축산연구소는 칡소의 보존과 증식, 개량을 위해 도내 사육 중인 칡소를 전수조사하기로 했다. 또 우수 혈통의 정액 공급을 지속적으로 시행해 칡소 종자를 확대한다. 올해는 축산연구소와 국립축산과학원 공동으로 산청, 고성, 통영(욕지도) 등 총 26농가 200여 마리를 대상으로 혈통조사를 벌인다.

신규로 조사된 칡소 개체는 조직을 채취한 뒤 모색유전자 분석과 친자 감정을 진행해 유전자 개량을 위한 검정 자료로 활용할 계획이다. 조사에 참여하는 칡소 사육 농가는 연구소로부터 친자 감정 결과 및 칡소 동결 정액을 무상으로 공급받는다.

창원=김해연 기자 haykim@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