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한영 공항철도 사장이 안전한국훈련에 참가하고 있다. 공항철도 제공

김한영 공항철도 사장이 안전한국훈련에 참가하고 있다. 공항철도 제공

공항철도는 전국 325개 기관을 대상으로 실시한 ‘2019 재난관리평가’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고 9일 밝혔다.

행정안전부 주관으로 실시한 재난관리평가는 재난관리책임기관의 종합적 재난관리 정책 추진 실적을 평가하는 제도다.

공항철도는 재난·안전부서 종사자의 전문성 및 비상대응능력, 재난·안전 분야 제도적 기반구축과 구조·비구조적 대책 추진, 민·관 협업을 통한 자원활용 및 비상시 협조 체계 구축, 기관장의 관심과 리더십, 조직·예산·인력 투자 등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

김한영 공항철도 사장은 “공항철도는 ‘절대안전’을 기업경영의 핵심가치로 두고 있기 때문에 전 직원의 재난대응역량 강화를 위해 지속적으로 힘쏟겠다”고 말했다.

반면 공항철도는 지난 3일 하루 이용객 31만3224명을 기록해 최대 수송실적을 경신했다. 지난해 10월12일 30만 명 돌파 이후 7개월만의 새 기록이다. 공항철도 관계자는 어린이날 연휴와 일본의 골든위크, 중국의 노동절이 겹치면서 국내외 여행객이 급증했다고 분석했다.

강준완 기자 jeffka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