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진진 구속 (사진=MBN)

왕진진 구속 (사진=MBN)


팝 아티스트 낸시랭을 폭행한 혐의 등을 받은 왕진진(본명 전준주)씨가 구속됐다.

오늘(4일) 서울서부지법은 왕씨의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한 뒤 도주 우려가 있다는 이유로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왕씨는 이혼 소송 중인 낸시랭에게 상해, 특수협박, 특수폭행, 강요 등 12개 혐의로 고소 당했다.

검찰은 지난 3월 왕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청구했지만 왕씨는 영장실질심사에 출석하지 않고 이후 두 달 이상 잠적했다.

이에 검찰은 3월 24일 이후로 왕씨에 대해 A급 지명수배를 내렸고, 왕씨는 지난 2일 서울 서초구 잠원동의 한 노래방에서 긴급 체포됐다. A급 지명수배는 체포·구속영장이 발부된 피의자에게 적용되는 조치로, A급 지명수배가 내려진 피의자는 발견 즉시 체포할 수 있다.

낸시랭은 남편이었던 왕씨로부터 성관계 동영상인 ‘리벤지 포르노’ 공개 협박을 받았고 상습적으로 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박미라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