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크랜드는 ‘수트부터 캐주얼까지, 모든 비즈니스에 답하다’라는 브랜드 캠페인과 함께 편안한 비즈니스 캐주얼룩을 제안하고 나섰다.

파크랜드는 자신만의 개성을 충분히 살리면서 격식에 어긋나지 않는 스타일을 추구하는 직장인들이 다양한 비즈니스 상황에 맞춰, 다양한 스타일링을 연출할 수 있도록 ‘뉴웨이브 서커’ 상품군을 출시했다고 15일 밝혔다.

파크랜드가 새롭게 선보인 ‘뉴웨이브 서커’ 는 다림질이 필요 없는 자연스러운 올록볼록한 표면감으로 몸에 붙지 않는 시어서커(SEER-SUCKER) 소재를 이용해 쾌적한 착용감을 느낄 수 있다.

‘뉴웨이브 서커’는 자켓, 점퍼, 바지, 캐주얼 셔츠, 티셔츠 등 다양한 상품군으로 구성돼 있다.색감과 디자인에 차이를 두어서 개성을 중시하는 요즘 직장인들이 다양한 스타일을 연출할 수 있는 선택의 폭을 넓혔다.

파크랜드의 관계자는 “서커 자켓은 자연스러운 외관 스타일과 소재 특성상 구겨지지 않아 관리가 쉽고 가볍게 착장이 가능하기에 데일리 오피스 자켓으로는 물론 주말이나 휴일에 편안하지만 패션 센스를 뽐낼 수 있어, 젊은 층으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고 말했다.

부산=김태현 기자 hyu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