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큐셀, 청주공고 등에 기금 전달

한화큐셀(대표 김희철·사진)은 10일 산학협력을 맺은 충북에너지고, 충북반도체고, 청주공업고에 학교발전기금 총 2300만원을 전달했다. 이 회사는 협약을 맺은 학교의 3학년 학생 최대 10명을 선발해 태양광 공정을 교육하고 장학금을 지급하고 있다. 류성주 한화큐셀 한국공장장은 “산학협력을 통해 태양광산업의 저변 확대와 관련 산업 성장에 적극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