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파티마병원,폐렴적정성 평가 3회연속 1등급

대구파티마병원(병원장 박진미)은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발표한 ‘폐렴 3차 적정성평가’에서 1등급을 획득했다고 8일 밝혔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은 지난 2017년 10월에서 12월 까지 기간 동안 지역사회획득 폐렴 입원 건이 10건 이상인 만 18세 이상 성인 환자에게 항생제 치료를 실시한 499개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산소포화도검사 실시율 ▲중증도 판정도구 사용률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이 같은 결과를 발표했다.

대구파티마병원은 종합점수 만점 점수인 100점 획득해 전체평균(79.1점)뿐만아니라 동일 종별 평균(90.9)보다 월등히 높은 점수를 기록해 폐렴 질환 진료의 질적 우수성을 입증했다.

박진미 대구파티마병원장은 “지난 적정성 평가에 이어 이번 3차 적정성 평가에서도 1등급을 획득하여 우리병원이 뛰어난 의료서비스를 제공하는 병원임을 입증했다.”며 “앞으로도 지역을 대표하는 의료기관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대구파티마병원은 지난 2월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실시한 만성폐쇄성폐질환(Chronic Obstructive Pulmonary Disease, COPD) 적정성 평가에서도 최고등급인 1등급을 받아 호흡기질환 진료의 질적 우수성을 인정받고 있다. 오경묵기 okmook@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