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괴산서 공장 화재/사진=연합뉴스

충북 괴산서 공장 화재/사진=연합뉴스

5일 오후 9시 26분께 충북 괴산군 청안면의 한 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이날 소방당국은 인근 주민 신고를 받고 출동, 차량 22대와 인력 67명을 투입해 진화 작업을 벌인 끝에 2시간여 만에 진화에 성공했다.

이 화재로 공장 2개동 전체가 불에 탔고, 청안면 일대의 전력 공급이 일시 중단됐다. 인명 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공장 바로 옆 야산으로도 불이 옮겨 붙으며 괴산군 산불 진화대 50여명이 긴급 출동하기도 했다.

소방당국은 목격자들의 진술을 토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과 피해 규모를 파악하고 있다.

라효진 한경닷컴 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