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지철 충남교육감, 광천초에서 안전한 등굣길 봉사활동

김지철 충남교육감은 5일 학교 가는 길을 함께 체험하는 '안전한 등굣길' 봉사활동을 펼쳤다.

김 교육감은 광천초 통학차량에 탑승해 시골마을을 다니며 학생들에게 안전띠를 채워주고 승하차를 도왔다.

형식적 지도점검에서 벗어나 간부들이 통학차량에 탑승해 학생들의 이야기를 듣고 운전자와 보호자들의 의견을 경청하기 위해서다.

충남교육청은 지난해 어린이 통학버스 갇힘 사고 예방을 위해 하차 확인장치를 유치원, 초등학교, 특수학교 통학버스에 설치했다. 통학버스 승하차 정보를 확인할 수 있는 위치알림 서비스 장치도 차량 22대에 시범적으로 설치했다.

김지철 교육감은 “통학차량을 타고 다니며 현장 상황을 확인하고 학생들을 비롯해 여러 의견을 들을 수 있어 도움이 됐다”며 “통학버스 안전점검과 운영자·운전자 안전교육을 지속적으로 실시해 안전한 등굣길이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홍성=강태우 기자 ktw@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