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인 /사진=한경DB

강인 /사진=한경DB

강인이 '정준영 단톡방' 멤버 중 1명이라는 의혹에 입장을 밝혔다.

강인 소속사 Label SJ 측은 3일 "강인이 정준영과 예능프로그램에 출연했을 당시 출연자 대화방이 일시적으로 있었던 것은 맞다"면서도 "강인 본인은 불법영상물을 촬영하고 유포한 사실이 전혀 없다고 한다"고 전했다.

또 "이미 강인을 비롯해 정준영과 함께 예능프로그램에 출연했던 가수, 모델 등이 경찰 조사를 받았다"는 일각의 보도에 대해서도 "어떤 연락도 받은 적이 없다"고 강조했다.

이어 "만약 협조 요청이 있을 경우, 적극 협조하겠다"는 뜻을 드러냈다.
'히트메이커'에 함께 출연한 강인, 정준영/사진=정준영 인스타그램

'히트메이커'에 함께 출연한 강인, 정준영/사진=정준영 인스타그램

앞서 강인은 정준영과 함께 JTBC '히트메이커'에 출연했다. 강인 외에 가수 정진운, 모델 이철우 등이 출연했다.

정준영은 '히트메이커' 촬영을 위해 떠난 독일 베를린에서 씨엔블루 이종현에게 성매매를 암시하는 카카오톡을 보내 논란이 된 바 있다.

정준영은 여성들의 동의없이 불법적으로 동영상 촬영을 하고, 이를 지인들이 있는 카카오톡 단체 채팅방에 유포한 혐의로 구속된 상태다. 경찰 수사를 통해 정준영의 단톡방에 '히트메이커'에 함께 출했던 강인, 정진운, 이철우 등도 함께했다는 소식이 알려지면서 이들도 불법 동영상을 공유하고, 유포한 것이 아니냐는 의혹이 불거졌다.
'히트메이커'에 함께 출연한 강인, 정준영/사진=정준영 인스타그램

'히트메이커'에 함께 출연한 강인, 정준영/사진=정준영 인스타그램

특히 강인은 반복적인 음주운전, 폭행 등으로 활동을 중단한 상태다. 불미스러운 일에 또 다시 강인의 이름이 언급되면서 슈퍼주니어 팬 커뮤니티 디시인사이드 슈퍼주니어 갤러리에서는 '불법 촬영 영상 혐의로 구속된 가수 정준영의 단체 채팅방 참여 의혹에 분명한 입장을 밝히라'는 성명서까지 등장했다.

다음은 강인 측 입장 전문

정준영씨와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했을 당시 출연자 대화방이 일시적으로 있었던 것은 맞습니다. 3년 전 프로그램이라 대화방이 이미 없어졌고, 다른 출연자가 무엇을 올렸는지 어떠한 대화가 오고 갔는지는 기억할 수 없으나, 강인 본인은 불법영상물을 촬영하거나 유포한 사실이 전혀 없다고 합니다. 이와 관련하여 관계 기관의 연락을 받은 적은 없으나 만약 협조 요청이 있을 경우, 적극 협조하겠습니다.

김소연 한경닷컴 기자 sue123@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