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의회 이상옥 의원(왼쪽 넷째부터)이 28일 시의회 의사당 앞에서 김 산 회장 등 울산대 경제학과 CSI 동아리 회원 학생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울산시의회 이상옥 의원(왼쪽 넷째부터)이 28일 시의회 의사당 앞에서 김 산 회장 등 울산대 경제학과 CSI 동아리 회원 학생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경제신문사는 28일 울산시의회 예산결산특별위원장인 이상옥 의원을 울산경제교육 고문으로 위촉했다.

한국경제신문사는 2015년 울산교육청과 '청소년 금융·경제교육'협약을 맺은후 해마다 20여개 초·중·고 3000여명 학생들을 대상으로 경제교육을 진행했다.

교육은 울산대학교 경제학과 CSI 동아리 회원들이 직접 학교에 찾아가 일일 멘토로 참여하는 방식이다. 순수 자원봉사활동인게 차별화된 특징이다.

초중고 학생들을 대강당 등에 한꺼번에 모아 진행하는 교육방식이 아니라 멘토들이 일일이 개별 교실에서 교육을 진행해 학습효과를 높이고 있다.

이상옥 의원은 “울산대 학생들이 이렇게 교육기부에 나서는 것은 전국에서 처음있는 사례”라며 “전국 경제금융 기부운동으로 확산되는 발판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울산=하인식 기자 hai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