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관내 지역구 국회의원들과 '현안 정책협의회' 진행

윤화섭(사진 가운데) 안산시장은 25일 시청 상황실에서 관내 지역 국회의원인 김철민(사진 왼쪽).전해철(사진 왼쪽에서 세 번째) 의원 등과 주요 현안에 대한 정책협의회를 진행했다. 안산시 제공



경기 안산시는 지역 발전과 협력을 위해 관내 지역구 국회의원과 정책협의회를 진행했다고 25일 발표했다.

시청 상황실에서 열린 정책협의회는 윤화섭 시장과 전해철, 김철민 지역구 국회의원 및 시의 4급 이상 간부공무원이 참석해 시정 주요 성과를 공유했다. 이어 주요 현안사업에 대한 정책 건의와 주요 국비 지원 사항, 시 주요 핵심 사업 추진 방향 등에 대해 논의했다.

정책협의회에서는 오는 4월부터 발행하는 안산사랑상품권 다온’ 추진을 시작으로 외국인 아동 보육료 및 유치원 누리과정 유아학비 지원, 도시재생 뉴딜사업 추진, 안산사이언스밸리 강소특구 지정 등 주요 현안 사업들에 대해 협력을 강화하기로 했다.

이와 함께
주요 공모사업 등 각종 국비 확보 사업에 대해서도 지역구 국회의원들이 적극적으로 노력하기로 했다.


시와 지역구 국회의원들은 상시 정보 공유와 교류를 더욱 확대하고 도출된 사안과 주요 현안에 대한 협력방안 마련을 위해 지속해서 상호 소통하기로 약속했다.

정책협의회에 참석한 전해철 국회의원은 “4호선 지하화 사업, 대부도 대송단지, 화물주차장 조성, 도시재생 뉴딜사업, 스마트제조혁신센터, 스마트시티 챌린지 사업 현안사항에 대한 공직자의 적극적인 관심과 철저한 추진을 당부한다고 말했다.

김철민 국회의원은 각종 복지 수당 지원 방법 개선, 소상공인 경제활동 지원, 인구정책 개발을 위한 대시민 TF팀 구성, 주차장 조성, 공단 활성화 정책 등 인구 및 지역 경제 활성화 정책 개발에 힘써 달라주문했다.

윤화섭 시장은, “안산시 발전을 위해 정책협의회에 참석해주신 국회의원들께 감사드린다시 현안 사업들에 대해서는 앞으로도 더욱 협력을 강화하여 살맛나는 생생도시 안산을 만드는데 최선을 다 하겠다고 강조했다. 안산=윤상연 기자 syyoon1111@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