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지지층선 찬성 80% vs 한국당 지지층선 반대 86%

선거연령을 현행 만 19세에서 18세로 낮추는 데 대해 찬반 의견이 팽팽하다는 여론조사결과가 25일 나왔다.
선거연령 18세 인하 여론 팽팽…찬성 51% vs 반대 46%[리얼미터]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가 CBS 의뢰로 지난 22일 전국 성인 503명에게 선거연령 만 18세 조정안에 대해 설문(95% 신뢰수준에 표본오차 ±4.4%포인트)한 결과 찬성은 51.4%(매우 찬성 29.0%·찬성하는 편 22.4%)였다.

반대는 46.2%(매우 반대 22.9%·반대하는 편 23.3%)로, 찬성응답 보다 오차범위 내인 5.2%포인트 더 낮았다.

'모름·무응답'은 2.4%였다.

리얼미터는 지난해 4월 동일한 여론조사(찬성 59.0%·반대 38.2%)와 비교해 찬성은 7.6%포인트 하락한 반면, 반대는 8.0%포인트 올랐다고 설명했다.

연령·지역별로는 40대(찬성 68.3%·반대 30.8%)와 광주·전라(찬성 59.5%·반대 30.3%), 서울(찬성 57.5%·반대 40.8%), 진보층(찬성 70.8%·반대 28.1%)에서 찬성이 우세했다.

반면 60대 이상(찬성 35.0%·반대 62.1%), 부산·경남·울산(찬성 42.8%·반대 55.2%), 대구·경북(찬성 44.6%·반대 55.4%), 보수층(찬성 34.4%·반대 64.5%)에서는 반대가 더 많았다.

특히 지지 정당별 차이가 뚜렷했다.

민주당(찬성 80.7%·반대 17.8%)과 정의당 지지층(찬성 77.5%·반대 22.5%)에서는 찬성이 압도적이었지만, 한국당(찬성 11.8%·반대 86.9%)과 바른미래당 지지층(찬성 33.5%·반대 63.4%)에서는 결과가 반대였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