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한별. 한경DB

박한별. 한경DB

배우 박한별이 참고인 신분으로 경찰 조사를 받았다.

빅뱅 승리 등 유명 연예인과 경찰 사이 유착 의혹을 수사중인 경찰은 23일 배우 박한별을 불러 조사했다.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이날 오전 일찍 박한별을 불러 조사한 뒤 귀가시켰다고 밝혔다.

박한별은 남편인 유리홀딩스 유인석 대표와 유착 의혹을 받는 윤모 총경 등의 골프 자리에 동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최근 FT아일랜드 최종훈을 조사하는 과정에서 그가 지난해 초 윤 총경과 함께 골프를 친 사실을 확인했다. 유 대표와 박한별도 이 자리에 함께한 것으로 전해졌다.

윤 총경도 유 대표와 골프를 친 사실이 있으며 승리와 만난 적도 있다고 시인한 것으로 조사됐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