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준영 금명간 영장 신청 (사진=DB)

정준영 금명간 영장 신청 (사진=DB)



불법 영상(몰카)를 촬영하고 공유했다는 의혹을 받는 가수 정준영이 지난 17일 경찰에 2차 출석해 밤샘 조사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18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경찰청 광역수사대는 전날 정준영을 재소환해 밤샘 조사를 벌인 뒤 이날 오전 돌려보냈다.

정준영은 가수 승리 등과 함께 있는 카카오톡 대화방을 통해 직접 촬영한 것으로 의심되는 불법 영상(몰카)을 유포한 혐의를 받고 있다. 2015년 말부터 정준영이 촬영한 불법 영상으로 인해 피해받은 여성만 10명이다.

또 경찰은 경찰 유착 의혹에 관해서도 조사 중이다.

한편 경찰은 금명간 정준영의 구속영장을 신청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