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주하, 허위사실-악의적 모욕 영상에 법적 대응 (사진=MBN)

김주하, 허위사실-악의적 모욕 영상에 법적 대응 (사진=MBN)


김주하 앵커가 자신을 향한 악의적 모욕 영상에 대해 강력한 법적 대응을 시사했다.

5일 MBN 측은 김주하 앵커에 대한 악의적인 허위사실 유포 및 비방 영상이 배포되고 있다고 말하고, 경찰 수사를 의뢰했다고 밝혔다.

김주하 앵커 또한 “가족에 대해서까지 악의적인 허위사실을 유포하는 것은 참기 어렵다”며 강경 대응하겠다는 의지를 드러냈다.

다수의 유튜브 계정을 통해 김주하 앵커에 대한 억측과 루머가 지속적으로 알려졌다. 특히 해당 루머는 김주하 앵커뿐 아니라 가족들에 대한 내용도 포함돼 있어 강경한 대응에 나선것으로 알려졌다.

MBN 측은 이번 고소뿐 아니라 지속적으로 모니터링을 하여 해당 영상의 유포자뿐 아니라 악플러에 대해서 형사 고소‧고발은 물론 민사상 손해배상 청구 등 모든 조치를 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박미라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