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상권 활성화 위해 매주 금요일 저녁 구내식당 쉬기로
한전KPS, 구내식당 휴무 확대 시행

발전설비 정비 전문회사인 한전KPS는 전남 나주 혁신도시 본사의 '구내식당 지정휴무일'을 늘려 지역 상권 활성화에 적극 나서겠다고 5일 밝혔다.

지난해 11월부터 매달 1회 본사 직원들의 외식을 권장하는 '지역사랑 점심 한 끼'를 시행하고 있는 한전KPS는 이달부터 매주 금요일 저녁 구내식당 문을 닫기로 했다.

한전KPS 관계자는 "휴무일 확대 시행함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영세 자영업의 매출 확대에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며 "본사 직원이 구내식당 지정휴무일에 지역 음식점을 이용하면 연간 9000여 만원의 매출이 늘어날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한전KPS는 구내식당 등의 지역농산물의 소비 확대를 위해 지난해 11월 전남도, 나주시 등과 로컬푸드 공급확대 업무협약을 체결하기도 했다.

나주=임동률 기자 exia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