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남 브리프
울산 울주군은 오는 6월 지방자치단체로는 처음 민원실에 지능형 민원 안내 로봇을 도입·운영한다고 21일 발표했다. 로봇은 민원인에게 담당 직원을 찾아주거나 전화를 연결해 주는 등의 서비스를 한다. 외국어 통역과 기념사진 촬영 후 이메일 전송 등의 서비스도 제공한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