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 스카이에듀 홈페이지)

(사진 = 스카이에듀 홈페이지)

수능 관련 온라인 강의사이트 스카이에듀에서 회원 개인정보가 유출됐다.

스카이에듀를 운영하는 현현교육은 '2018년 10월12일 이전 가입' 회원의 개인정보가 유출됐다고 13일 밝혔다. 이에 회사와 방송통신위원회가 대응에 나섰다.

유출된 개인정보는 이름과 아이디, 비밀번호, 이메일, 주소, 전화번호 등 핵심적인 정보들이다.

회원별로 개인정보 유출 범위가 다르고, 비밀번호는 암호화된 상태라 (유출됐지만) 안전하다고 회사 측은 밝혔다.

정보 유출 여부는 홈페이지에서 이름과 아이디를 입력해 확인할 수 있다.

회사 측은 개인정보가 유출된 회원 규모나 유출 인지 시점 등은 조사 중이라 밝힐 수 없다는 입장이다. 보상 여부도 조사가 끝난 뒤 결정될 예정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