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례서 승용차가 가로수 들이받아 2명 사망·3명 부상(사진=연합뉴스)

구례서 승용차가 가로수 들이받아 2명 사망·3명 부상(사진=연합뉴스)

전남 구례의 한 도로에서 승용차가 주행 중 가로수를 들이받아 2명이 숨지고 3명이 부상했다.

11일 전남 구례경찰서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16분께 전남 구례군 용방면 도로에서 A(74·여)씨가 몰던 모닝 승용차가 가로수를 들이받았다.

사고로 동승한 B(75·여)씨와 C(79·여)씨가 숨졌고, A씨 등 3명이 다쳐 병원에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은 사고 차량이 중앙선을 넘어 가로수를 받은 것으로 보고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