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교통정보 (사진=한국도로공사)

실시간 교통정보 (사진=한국도로공사)



설 연휴 첫날인 오늘(2일) 오후 고속도로 귀성 차량들이 늘고 있다.

2일 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이날 오후 1시 서울요금소 출발 기준 승용차로 소요 시간은 부산 5시간 20분, 울산 4시간 10분, 대구 3시간 40분, 대전 2시간 20분, 광주 4시간 20분, 목포 4시간 20분, 강릉 3시간 10분이 소요된다.

반면 버스 이용 시 소요시간은 부산 4시간 40분, 울산 4시간 50분, 대구 4시간 20분, 대전 1시간 30분, 광주 3시간 30분이 걸릴 것으로 보인다.

한국도로공사는 "이날 48만 대가 수도권을 빠져 나갈 것으로 예상된다며 교통량은 평소 토요일 수준이지만 교통 상황은 평소 토요일보다 혼잡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전했다.

또한 도로공사는 귀성 정체의 경우 월요일인 오는 4일 오전 8시부터 오후 3시까지, 설날인 5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8시까지 가장 혼잡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한편 설 전날인 4일부터 6일까지 전국 고속도로를 이용하는 차량의 통행료가 면제된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