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명수 대법원장 "부끄럽고 참담"…前 사법부 수장 구속에 대국민사과

김명수 대법원장이 24일 서울 서초동 대법원청사에서 이날 새벽 구속된 양승태 전 대법원장에 대해 “국민에게 다시 한번 송구하다는 말씀을 드린다”며 허리 굽혀 사과하고 있다. 김 대법원장은 “참으로 참담하고 부끄럽다”며 “사법부 구성원이 맡은 바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는 것이 어려움을 타개하는 유일한 길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