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신보, 서천군 소상공인 특례보증 지원 나선다

충남신용보증재단(이사장 유성준)은 서천군과 소상공인 특례보증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23일 밝혔다.

서천군은 충남신보에 1억5000만원의 보증재원을 특별 출연하고, 충남신보는 소상공인에게 18억원의 신용보증을 지원하기로 했다.

충남신보는 이 중 6억원을 숙박업을 운영하는 소상공인에게 지원키로 했다. 충청남도는 협약에 따라 소상공인 대출 시 최고 2.0%의 이자를 지원한다.

유성준 이사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서천 지역 소상공인을 지원해 오는 5월 열리는 충남도민체육대회를 성공적으로 치를 수 있도록 힘을 보태겠다”고 말했다.

아산=강태우 기자 ktw@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