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0만원 수수' 구본영 천안시장 당선무효형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불법 정치자금을 받은 혐의로 불구속 기소된 구본영(66) 충남 천안시장에게 1심서 당선무효형이 선고됐다.

대전지법 천안지원 제1형사부(부장판사 원용일)는 16일 정치자금법과 수뢰 후 부정처사, 직권남용 권리행사 방해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구본영 천안시장에 대한 선고 공판에서 벌금 800만원과 추징금 2000만원을 선고했다.

구 시장은 2014년 6월 평소 알고 지내던 사업가로부터 2000만원을 받은 대가로 천안시체육회 상임부회장에 임명하고, 2015년 12월 시 체육회 직원 채용 과정에서 특정인의 합격을 지시한 혐의 등으로 기소됐다.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로 벌금 100만원 이상의 형이 확정되면 당선이 무효가 된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