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16일 전국 75개 고교생 257명 참가
순천향대, 전국 고교생 대상 '2019 진로체험 융합과학캠프'

충남 아산의 순천향대학교(총장 서교일)는 15~16일까지 2개 단과대학(의료과학대학, SCH미디어랩스)과 입학사정관실이 주관하는 ‘2019 SCH 진로체험 융합과학캠프’를 개최한다.

캠프에는 전국 75개 고등학교에서 257명이 11개 학과가 운영하는 전공 프로그램을 체험하게 된다.

SCH미디어랩스 소속 4개 학과(빅데이터공학과, 사물인터넷학과, 스마트자동차학과, 에너지시스템학과)와 의료과학대학 7개 학과(보건행정경영학과, 의료생명공학과, 의료IT공학과, 임상병리학과, 작업치료학과, 의약공학과, 의용메카트로닉스공학과), 인더스트리인사이드가 참여한다.

학생들은 맛있는 데이터(빅데이터공학과), 레고 마인드스톰으로 사물인터넷 체험하기(사물인터넷학과), 똑똑한 자동차의 세상(스마트자동차학과), 에너지시스템 체험학습(에너지시스템학과) 등 다양한 프로그램에 참여하며 전공을 배우게 된다.

교내 미디어인사이드에서는 가상현실(VR)체험, 팩토리 인사이드의 3D모델링 및 프린팅 체험장을 운영한다.

김윤규 학생(영주제일고 1학년)은 “평소 과학에 관심이 많았는데 캠프에 참가하면 좋을 것 같아 신청했다”며 “캠프에서 다양한 학과와 진로에 대해 체험하고 싶다”고 말했다.

이상명 입학처장은 “캠프를 통해 학생들이 창의적이고 진취적인 미래 과학도로 성장하길 바란다”며 “대학진학을 앞둔 고교생들이 다양한 학과를 이해할 수 있도록 프로그램을 알차게 구성하겠다”고 말혔다.

아산=강태우 기자 ktw@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