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당진시는 7일 중년층의 취업과 창업을 지원할 신중년지원센터를 건립하기로 했다. 시는 7억원을 들여 옛 군청사에 있는 당진인적자원개발센터를 리모델링한다. 이달 중 리모델링 설계를 시작해 상반기 안에 공사를 마치고 하반기부터 운영할 계획이다.

시는 신중년지원센터를 중년 구직자들의 맞춤형 재취업과 창업을 지원하기 위한 공간으로 꾸미기로 했다. 165㎡ 이상의 재취업 전용공간과 창업 입주공간 20개, 30인 이상 수용 가능한 코워킹 공간, 취·창업지원 사무공간 등을 갖춘다. 시는 센터에 통합일자리센터와 여성새로일하기센터를 입주시켜 종합적인 일자리 정보를 제공하기로 했다.

당진=임호범 기자 lh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