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천안의 코리아텍 직업능력심사평가원(원장 이문수)은 20일 오후 1시 서울 소노펠리체컨벤션 사파이어홀에서 해외 심사평가기관과 국내 직업훈련 관계자 등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8 직업훈련 심사평가기관 국제포럼’을 연다.

‘국제협력을 통한 직업훈련의 품질관리’를 주제로 열리는 행사에서 송길영 다음소프트 부사장이 ‘적응, 그리고 협력·인공지능시대 직업 및 직업훈련의 미래’, 어수봉 코리아텍 교수가 ‘직업능력개발 환경변화와 질 관리제고’를 주제로 기조연설을 발표한다.

크리스티나 엔지 홍콩학술직업자격평가국 직업훈련심사평가 본부장, 탄리용 싱가포르 직업훈련품질관리기구(SSG) 수석 매니저, 정선정 심평원 부정훈련관리센터장 등이 각 기관의 심사평가 사례를 발표한다.

토론회에는 김주섭 한국노동연구원 선임연구위원, 이수경 한국직업능력개발원 선임연구위원, 엔지 본부장, 탄리용 수석 매니저가 패널로 나온다.

이문수 원장은 “해외 직업능력평가 기관과 네트워크 및 교류 활성화를 통해 글로벌 역량을 강화하고 있다”며 “올해 개원 4년차를 맞아 국제포럼을 통해 직업훈련시장을 선도하는 전문기관으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천안=강태우 기자 ktw@hankyung.com
코리아텍, ‘2018 직업훈련 심사평가기관 국제포럼’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