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황금유치원 찾아 시설 둘러보고 수업도 참관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22일 "국공립 유치원을 더 늘려 교육 질을 높이고 유아 학습권을 보장 하겠다"고 말했다.
유은혜 "국공립 유치원 늘려 유아교육 질 높이겠다"

유 장관은 이날 대구 황금유치원에서 학부모와 교직원들과 가진 간담회에서 이같이 밝히고 "부모가 안심하고 자녀를 유치원에 보낼 수 있도록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또 "사립유치원이 '처음학교로'(온라인 입학시스템)에 많이 참여하고 있다"며 "그동안 시·도 교육감들이 해준 노력에 감사한다"고 말했다.

유 장관은 "병설유치원 운영 외에도 다양한 방식으로 국공립 유치원을 만들고 질을 높이려고 노력하고 있다"며 "원아 모집 중단 등에 신속히 대처해 부모들이 불안해하지 않게 아이들을 인근 국공립 유치원에 우선 배치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황금유치원과 같은 모범사례를 보고 학부모 의견을 잘 들어 정부 정책에 보완할 수 있도록 잘 살펴보겠다"고 덧붙였다.

황금유치원은 교육청이 2016년 3월 경북고 내에 설립한 공립 단절유치원이다.

설립 당시 고등학교와 유치원의 특성 차이로 주민과 교육 관계자들의 우려가 컸지만 지난해 시 교육청으로부터 '행복 경영 우수 유치원'에 선정되는 등 학부모 만족도가 높은 것으로 평가됐다.
유은혜 "국공립 유치원 늘려 유아교육 질 높이겠다"

유 장관은 간담회에 앞서 황금유치원 실내외 시설을 둘러보고 놀이터에서 유아들과 모래성을 쌓으며 놀이 중심으로 진행한 수업을 참관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