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보와 경영혁신중기협,사랑의 연탄나눔 활동

신용보증기금 부산경남영업본부(본부장 장동환)와 한국경영혁신중소기업협회 부산울산경남연합회(회장 김재일)는 19일 부산시 연제구 지역 영세가정에 동절기 난방을 위한 연탄 3300장을 구입, 가정에 배달하는 사회공헌활동을 공동으로 실시했다.

신보와 메인비즈협회의 ‘사랑의 연탄나눔활동’은 매년 지속적으로 이어오고 있다. 공공기관과 중소기업이 함께 지역사회에 기여하는 모범적인 상생모델로 평가받고 있다.

장동환 본부장은 “지역의 중소기업과 함께 소외된 이웃에 희망을 나눔으로써 국민과 동행하는 공공기관의 사회적 책임을 다해나가겠다”고 밝혔다.

신보는 연탄나눔활동 외에도 사랑의 쌀 기부, 독거노인 및 소외계층 아동들을 위한 제빵활동, 재활원 봉사활동 등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지역사회와 연대를 강화하고, 이웃에게 온정을 나누는 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부산=김태현 기자 hyu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