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국종 교수, 적십자 박애장 금장 받아

대한적십자사 경기도지사는 지난 7일 이국종 아주대병원 교수(왼쪽)에게 대한적십자사 박애장 금장을 전달했다. 대한적십자 박애장 금장은 인명을 구제하거나 안전을 도모하는 데 탁월한 공로가 있는 자에게 수여된다. 이 교수는 열악한 국내 외상 진료체계 개선에 헌신해 왔다. 김훈동 대한적십자사 경기도지사 회장(오른쪽)이 이 교수에게 금장을 전달한 후 기념촬영하고 있다.

대한적십자사 제공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