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지방기상청은 6일 오후 7시를 기해 제주도의 강풍주의보를 해제했다.

같은 시각 제주도 앞바다 중 남부앞바다의 풍랑주의보도 해제했다.

제주도 남쪽먼바다의 풍랑경보는 풍랑주의보로 대체했다.

기상청은 현재 발효된 풍랑주의보는 7일 아침 해제될 것으로 예고했다.

기상청 관계자는 "내일 아침까지 바람이 강하게 불고 해상에는 물결도 높게 일겠으니 시설물 관리와 선박 항해 및 조업에 각별히 유의해달라"고 당부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