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서울세계불꽃축제(사진=한국경제 DB)

2016서울세계불꽃축제(사진=한국경제 DB)

25호 태풍 '콩레이'의 북상 영향으로 취소 가능성이 불거졌던 '한화와 함께하는 서울세계불꽃축제 2018(2018 여의도 불꽃축제)'가 6일 예정대로 서울 여의도에서 개최된다.

주최 측인 한화는 서울세계불꽃축제 개최 여부에 대해 이날 오전 홈페이지를 통해 "한화 서울세계불꽃축제는 6일 정상적으로 진행될 예정"이라며 "관람객들의 안전을 제일 우선 사항으로 고려해 모든 점검에 최선을 기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화는 이날 오후 8시부터 약 40분간 여의도 한강에서 '꿈꾸는 달'(The Dreaming Moon)이라는 주제로 서울세계불꽃축제를 진행할 계획이다.

올해 16회를 맞는 서울세계불꽃축제는 2001년에는 미국 9·11테러로, 2006년에는 북한 핵실험으로, 2008년에는 신종플루 사태로 행사가 취소된 바 있다.
여의도 불꽃축제, 태풍 콩레이 영향 불구 "예정대로 개최"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