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주 "청년일자리대책 일정 정도 효과… 국민 체감하도록 보완"

김영주 고용노동부 장관이 19일 오후 부산 경성대를 찾아 청년 일자리 대책의 충실한 이행을 약속했다.

김 장관은 이날 경성대에서 열린 '찾아가는 청년정책 설명회'에서 "우리나라의 전반적인 고용상황이 어렵긴 하지만, 3·15 청년 일자리 대책의 주 정책 대상인 20대 후반의 취업자 수와 고용률이 크게 상승하는 등 대책의 효과가 일정 정도 나타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이 대책을 충실히 이행하는 한편, 현장의 목소리를 꾸준히 수렴해 국민이 더욱 체감할 수 있는 정책이 되도록 보완해나가겠다"고 강조했다.

설명회에는 경성대뿐 아니라 동명대와 부경대 등 인근 대학 학생을 포함한 450여명이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 김 장관은 3월 15일 발표된 청년 일자리 대책의 주요 내용과 추진 현황 등을 설명하고 취업을 준비 중인 청년들의 다양한 의견을 들었다.

노동부는 청년 일자리 대책 발표 이후 현장 순회 설명회를 하고 있다.

이번이 여섯 번째 설명회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