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일부터 부산-오사카 구간 정기편 운항 일부 재개
오사카 노선 환불 및 여정변경 수수료 면제

에어부산(사장 한태근)은 21호 태풍 ‘제비’의 영향으로 지난 5일부터 폐쇄됐던 일본 오사카 간사이공항이 14일부터 부분적으로 재개됨에 따라 부산-오사카 구간의 정기편 운항을 일부 재개한다고 13일 밝혔다.

에어부산은 오는 14일부터 20일까지 부산-오사카 노선을 하루 1편 왕복 운항한다.대구-오사카 노선은 20일까지 비운항한다.

에어부산은 결항 항공편 손님께 SMS 발송 및 예약센터를 통해 운항이 불가함을 안내하고 있다.해당 손님들에게 환불 수수료와 예약 변경 수수료를 모두 면제하고 있다.

오는 21일 이후 스케줄과 오사카 노선 변동사항에 대해서는 자사 홈페이지(airbusan.com) 및 모바일 사이트를 통해 지속적으로 안내할 예정이다.

김태현 기자 hyu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