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취약계층 청소년 교육기부 멘토링
PPG 코리아 단국대 학생에게 장학금 전달
단국대, PPG 코리아 지원 받아 대학생 멘토링 사업 추진

단국대학교(총장 장호성)는 글로벌 화학기업인 PPG코리아, 천안교육지원청과 지역 청소년들을 위한 교육기부 멘토링 사업을 추진한다고 8일 밝혔다.

PPG코리아는 단국대에 장학금과 멘토링 운영비 등 3550만원을 기탁했다.

PPG코리아는 자동차와 공업용 도료, 코팅제를 생산하는 기업으로 천안과 부산에 공장과 연구소를 두고 있다.

2011년부터 천안 지역 대학생과 중학생을 지원하는 멘토링 장학금 사업과 노후지역 벽화 그리기 등 상생과 나눔 경영을 실천하고 있다.

장학금을 받은 최현 씨(화학과 4년) 등 12명의 학생은 이달부터 4개월간 천안의 취약계층 청소년과 멘토링을 진행한다.

학생들은 청소년들과 방과 후 학업, 문화활동, 생활지도, PPG 코리아 공장견학을 돕는다.

최현 씨는 "고교 진학을 앞둔 중 3학년 학생들이 어려워하는 수학과 과학공부를 도와주고 다양한 체험 활동과 학교생활에 적응할 수 있도록 돕겠다"고 말했다.

도종곤 PPG코리아 대표는 "지역사회 공헌을 위해 시작한 교육기부 사업이 올해로 5년째를 맞았다"며 "멘토와 멘티 모두 성장하고 배우며 사회봉사를 실천하는 인재로 성장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천안=강태우 기자 ktw@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