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미지와 기사 내용은 관계 없습니다.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이미지와 기사 내용은 관계 없습니다. /사진=게티이미지뱅크

봉화에서 80대 남성이 무차별적으로 공기총을 난사한 사건이 발생했다.

21일 오전 9시 15분께 경북 봉화군 소천면사무소에 괴한이 들어와 공기총을 발사해 직원 2명과 주민 1명이 크게 다쳤다.

공기총을 쏜 괴한은 80대 남성인 것으로 알려졌고 면사무소에서 민원인과 직원 등이 제압해 경찰에 넘겨졌다.

면사무소 직원 2명은 어깨와 가슴에 총상을 입어 생명이 위독한 상태이고 주민 1명도 어깨에 총상을 입었으나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소방당국은 이들 3명을 병원으로 이송했다.

이 남성은 소천면 임기리에서 주민 1명을 공기총으로 쏜 뒤 면사무소로 이동해 공무원 2명에게 총을 발사한 것으로 알려졌다.

면사무소 직원은 "민원인으로 보이는 사람이 들어와 갑자기 공기총을 2발 이상 쏜 것 같다"고 목격담을 전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