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부, 한국전자제품자원순환공제조합과 함께 매장서 증정 행사
일회용컵 줄이고자 커피전문점에 식기 세척기·머그잔 지원

커피전문점의 일회용컵 사용을 줄이기 위해 일부 매장에 식기 세척기와 머그잔이 지원된다.

환경부는 한국전자제품자원순환공제조합(이하 공제조합)과 함께 14일 오후 서울 종로구 이디야커피 종로3가점에서 식기 세척기, 머그잔 증정 행사를 했다.

환경부와 공제조합은 일회용품 사용을 줄이기 위한 자발적 협약을 체결한 커피전문점을 대상으로 식기 세척기 74대와 머그잔 2만여 개를 지원하기로 뜻을 함께하고 이번 행사를 준비했다.

공제조합은 이디야커피와 빽다방 가맹점 중 20평 이하인 소규모 매장 1천331개를 대상으로 머그잔을, 커피베이 등 7개 브랜드 74개 매장에 식기 세척기를 1대씩 지원한다.

행사에는 김은경 환경부 장관과 황종수 공제조합 이사장 등이 참석했다.

김 장관은 "일회용품 사용을 줄이기 위해 노력하는 커피전문점과 지원을 결정한 공제조합에 감사드린다"며 "친환경 소비문화가 이른 시일 내에 정착할 수 있도록 모든 국민이 관심을 가져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번 지원과 별개로 이디야커피 본사에서는 일선 매장에 약 9만 개의 다회용컵을 무상으로 제공하기로 했다.

한편, 환경부와 전국 지방자치단체는 이번 달부터 커피전문점과 패스트푸드점의 일회용컵 남용을 단속하고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