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예탁결제원 KSD나눔재단(이사장 이병래)과 기업 사회공헌 전문 파트너인 ‘아이들과 미래재단’(이사장 이훈규)은 여름방학을 맞아 1일부터 3일까지 부산시 해운대 아르피나(청소년 유스호스텔)에서 ‘하계 꿈나무 금융캠프’를 연다.

부산지역 소외계층 어린이 70여명을 초청한 이번 금융캠프는 금융경제를 쉽고 재미있게 배울 수 있는 ‘모의 경영 게임’, ‘나의 꿈과 뗄 수 없는 금융’ 등 다양한 금융교육 프로그램을 실시한다.레크레이션, 물놀이 등 다양한 체험활동 및 야외 프로그램도 진행한다.

캠프에 참가한 한 어린이는 “어렵다고만 생각되던 금융을 쉽고 재미있게 배울 수 있는 좋은 기회였다”며 “커서 금융인이 되어 다른 어린이들에게도 도움이 되고 싶다’고 말했다.

이병래 KSD나눔재단 이사장은 “이번 캠프에 참가한 어린이들이 올바른 경제관을 가진 건강한 사회구성원으로 성장해 미래의 주역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KSD나눔재단은 사회공헌활동의 하나로 2009년부터 매년 소외계층 어린이 대상 ‘하계 꿈나무 금융캠프’를 후원해 10년간 1000여명의 어린이들을 캠프에 초청했다.앞으로도 지속적으로 후원 활동을 해나갈 예정이다.

부산=김태현 기자 hyu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