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자원공사, 노사공동 에코생활 실천 서약식

환경부 산하 한국수자원공사(이학수 사장·사진 왼쪽)는 19일 대전 본사에서 일회용품 사용을 줄이기 위한 ‘노사공동 에코생활 실천 서약식’을 했다.

이 서약에는 환경부가 이달부터 시행하는 ‘공공부문 1회용품 사용 줄이기 실천지침’ 이행 방안이 담겼다. 공사 직원들은 개인용 컵과 수돗물 직수 음수대를 적극적으로 활용하고 종이컵과 병입수(페트병) 사용을 자제할 계획이다. 공사는 물품구매 시 재활용 제품(환경표지인증 제품 등)을 우선적으로 사기로 했다.

직원들 의견을 반영해 ‘종이 없는 회의 문화 정착’, ‘화장실 종이수건 대신 건조기 사용’ 등의 실천사항도 추가했다. 공사는 사내 전산망으로 모든 임직원의 실천 서약서를 받고 정기적으로 이행여부를 점검한다.

심은지 기자 summit@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