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심켈로그, 신임 대표에 김종우 전 웅진식품 사장

농심켈로그가 신임 대표이사 사장으로 김종우 전 웅진식품 사장을 선임한다고 22일 밝혔다.

김 신임 사장은 뉴욕대 경영학 학사와 미시간대 경영대학원 MBA를 졸업하고, 필립모리스 대만 대표이사, 디아지오 코리아 대표이사, 디아지오 북아시아 대표이사, 웅진식품 대표이사 사장을 역임했다.

김 신임 사장은 마케팅 분야의 전문가로 시작해 영업 분야로 영역을 확대했다. 특히 디아지오 북아시아 대표 재임 당시 위스키 시장 점유율을 상승시켜 회사를 업계 1위로 끌어올렸다.

웅진식품에서는 영업조직을 강화하는 한편 매출과 영업이익을 끌어올리며 성장을 견인했다. 김 신임 사장은 켈로그에서 한국과 대만, 홍콩 사업 등을 총괄할 예정이다.

김 신임 사장은 "여러 외국계 기업과 국내 식품회사에서 쌓은 풍부한 경험을 바탕으로 켈로그를 한국에서 더욱 존경받는 회사로 성장시켜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농심켈로그는 1980년 3월에 켈로그와 농심의 합작으로 탄생했다. 1983년 9월 안성 공장을 설립하고 국내 최초로 콘푸레이크를 생산했으며 설립 초기 이후 매년 꾸준히 성장하며 다양한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노정동 한경닷컴 기자 dong2@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