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는 노후화 정도가 심해 도시재생 활성화지역으로 지정된 수원시 행궁동에 2020년까지 2185억원을 투입해 도시 재생사업을 진행한다고 18일 발표했다. 도는 이날 수원시가 제출한 수원시 행궁동 일원 도시재생 활성화계획을 최종 승인했다.

도시재생 활성화계획은 도시재생 전략계획의 세부 사업방안으로 좁은 도로
, 오래된 건물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구도심 지역을 활성화시키는 구체적 사업계획이다. 도시재생 전략계획과 활성화계획 모두 각 시군이 수립하고 도가 승인한다.


도는 지난
4행궁동 매산동1 매산동2 세류2매탄4연무동 6개 지역을 도시재생 활성화지역으로 지정한 수원시의 도시재생전략계획을 승인한 바 있다.

행궁동지역은 수원시 도시재생전략계획상 6개 활성화 지역 가운데 1단계 지역에 해당한다.


시는 도에 행궁동은 전체 건축물의
85.7%가 노후화됐고 30년간 인구는 최대 대비 59.8%, 사업체 역시 최근 12년간 최고점 대비 24.9%가 감소해 신속한 도지재생 사업이 필요하다고 요청했다.

도의
승인으로 수원시 행궁동지역에는 2020년까지 5개년에 걸쳐 국비 50억원을 포함한 100억원 규모의 공모사업과 정부부처와의 협업사업 1604억원, 수원시 자체 사업 416억원, 민간사업 65억원 등 총 2185억원의 예산이 지원될 예정이다.

활성화계획에는
공유 공동체와 역사문화 자산을 활용한 삶의 질 향상을 비전으로 시가 실시한 쇠퇴진단 결과와 도시재생대학, 주민공청회 등에서 주민이 제시한 아이디어가 반영됐다.


단위사업별로는
살기편한 내 동네만들기 사업 공동체 성장기반 조성사업 행궁골목길 특성화 행궁동 도시재생거점센터 조성사업 행궁어울림 조성사업 등 6개 마중물사업과 부처협업사업 등 총 23개 사업이 진행된다.


도는 행궁동지역에 대해 수원화성 등 역사문화자산과 주민공동체 등 도시재생을 위한 다양한 지역자산이 자리하고 있어 도시재생 잠재력이 풍부한 지역으로 평가하고 있다
.


이종구 도 도시재생과장은
도시재생사업은 구도심 지역 주민들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반드시 필요한 사업이라며 도시재생계획을 추진 중인 다른 시·군도 신속하게 전략계획을 수립해 쇠퇴지역의 도시기능을 회복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겠다라고 말했다. 수원=
윤상연 기자 syyoon1111@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POLL 진행중 : 2021.06.11~2021.06.29

암호화폐(가상화폐) 시장이 출렁이고 있습니다. '대장주'인 비트코인의 경우 지난 4월 역대 최고가 행진을 이어가다 5월 들어 추락을 거듭했습니다. 5월에만 37.5% 떨어졌는데 이는 월간 낙폭으로 10년 만에 최대치입니다. 각국 정부의 견제도 이어지고 있습니다. 중국은 자국 내 암호화폐 채굴을 금지하는 등 규제를 강화하고 나섰습니다. 2차 암호화폐 상승기가 일단락될까요?

The pen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른 팬데믹(pandemic)사태는 우리 생활 곳곳에 영향을 미치고 있습니다. 주거생활에서 가장 두드러진 현상은 &...

  • 많은 사람들이 부자가 되고 싶어합니다. 자산관리를 하는 사람들의 궁극적인 목적도 부자가 되기 위함이라 할 수 있습니다. 그렇다면 자산이 얼마 정도 있으면 부자로 ...

  • 친구 대현이는 작은 나무상자에 재로 담겼습니다. 그리고 김포 어느 산자락 아버지 산소 옆에 새로 심은 단풍나무 한 그루 밑으로 묻히며 저 세상으로 돌아갔습니다.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