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스니아-헤르체고비나 평가전 초청권 등 선물 증정
2018 러시아 월드컵 대비 소집훈련에서 선수들이 패스게임을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2018 러시아 월드컵 대비 소집훈련에서 선수들이 패스게임을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대한축구협회가 한국 축구대표팀의 2018 러시아 월드컵 선전을 기원하는 '위, 더 레즈!(We, The Reds!) 서울광장 풋볼 위크'를 내달 1일까지 서울시청 앞 광장에서 개최한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행사에는 1954년 스위스 월드컵부터 2014년 브라질 월드컵까지 한국 축구의 역대 월드컵 도전사를 한눈에 볼 수 있는 사진전이 마련됐다. 가상현실(VR) 축구 게임, 미니축구 경기, 축구대표팀 물품 전시, 경품 이벤트 등 다양한 참여 행사도 열린다.

오는 30일 오전 10시에는 홍명보 대한축구협회 전무, 이운재 수원 삼성 코치, 박건하 축구 해설위원이 참석해 어린이를 위한 원포인트 축구 레슨을 연다.

또 응원하고 싶은 대표팀 선수에게 메시지를 남기면 선수별로 가장 인상적인 문구를 제출한 팬 23명을 뽑아 6월 1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보스니아-헤르체고비나 평가전 초청권을 준다.

마지막 날인 6월 1일에는 서울시청 앞 서울광장에서 '붉은 악마'가 주도하는 보스니아-헤르체고비나전 거리응원전이 펼쳐칠 예정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