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찰차 130대, 경찰 오토바이 142대 등 제공
수사시스템도 전수
경찰, 필리핀에 '치안원조'…한국 순찰차 마닐라서 달린다

경찰청이 필리핀 경찰에 순찰차 130대를 무상 제공한다.

27일 경찰청에 따르면 29일 필리핀 마닐라 케손시 경찰청에서는 ‘한국형 순찰차량 130대 전수 기념식’이 열린다. 이철성 경찰청장도 이 행사에 참석할 예정이다.

이번 순찰차 제공은 2016년부터 2020년까지 660만달러(약 75억원)를 투입해 경찰청과 한국국제협력단(KOICA)이 추진하는 '필리핀 경찰 수사역량 강화' 공적개발원조(ODA) 사업의 일환이다.

경찰청은 필리핀 경찰에 순찰차 130대를 비롯해 경찰 오토바이 142대, 현장감식 키트 120세트를 제공하고 현지 경찰을 국내로 초청해 수사시스템을 전수한다. 경찰 교육을 위한 전문가도 필리핀으로 파견할 계획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