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가 주차난을 해소하기 위해 인근 주민과 주차장을 공유할 상가나 교회, 학교, 일반 건물을 모집한다. 서울시는 주차장을 개방하는 건물주에게 최대 2500만원의 지원금을 준다고 22일 밝혔다.

지원금을 받으려면 낮 시간뿐만 아니라 야간(오후 6시~다음날 오전 8시)이나 종일 주차장을 개방해야 한다. 일반 건물이나 아파트 부설 주차장은 2년 이상 약정으로 5면 이상 개방하면 최대 2000만원, 24시간 개방하면 2500만원까지 받는다. 학교 부설 주차장은 2년 이상 약정으로 10면 이상 야간 개방하거나 5면 이상 개방하면 최대 2500만원을 지원한다. 신청은 구청이나 서울주차정보안내 홈페이지(parking.seoul.go.kr)에서 하면 된다.

박상용 기자 yourpenci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