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형세 대표(오른쪽)와 이라 위원장이 지난 20일 업무협약을 체결하는 모습. / 사진=테크빌교육 제공

이형세 대표(오른쪽)와 이라 위원장이 지난 20일 업무협약을 체결하는 모습. / 사진=테크빌교육 제공

테크빌교육은 전날 한국사회복지회관에서 한국어린이집총연합회 가정분과위원회와 영·유아교사 교육사업 협력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영유아교사의 전문성 신장을 위한 교육 진행 △안전·인성 등 주요 국가정책의 교육현장 적용 강화 △지속적 영유아교사 교육을 위한 생태계 구축 등을 함께 추진해나가기로 했다.

테크빌교육은 그동안 티처빌원격교육연수원을 통해 생애주기별·분야별·학교급별 다양한 주제의 교원 직무능력 연수과정을 운영해온 노하우를 살려 다음달 영유아 보육교사 역량 강화에 초점을 맞춘 ‘키즈티처빌’을 런칭(launching)할 예정이다.

이형세 테크빌교육 대표는 협약식에서 “영유아교사 전문성 향상을 위한 원격연수 운영 등 보육 인재 발굴과 콘텐츠 지원에 힘을 모으겠다”고 말했다. 이라 어린이집총연합회 가정분과위원장도 “보육의 질을 높일 수 있도록 분과위 차원에서 교사 교육에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김봉구 한경닷컴 기자 kbk9@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