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교에듀캠프는 보육전문기관 모아맘보육재단과 영유아 교육 및 보육을 위한 협력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날 서울 관악구에 있는 대교타워에서 진행된 협약식에는 서명원 대교에듀캠프 대표를 비롯해 이연희 모아맘보육재단 이사장 등 양사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유아교육 환경 구축을 위한 상호교류와 교육 프로그램 공동 연구 및 개발 등에서 협력 관계를 구축하기로 했다. 대교에듀캠프는 유아 교육과 초등 방과후 교육 관련 기업이다. 어린이집을 비롯해 유치원, 초등학교에 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다.

박동휘 기자 donghuip@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