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석준·한승훈 FNC엔터 공동대표

FNC엔터테인먼트(이하 FNC)는 4일 안석준 FNC애드컬쳐 대표(왼쪽)와 한승훈 FNC 부대표(오른쪽)를 공동대표로 내정했다고 발표했다. FNC는 “안 대표가 FNC와 FNC애드컬쳐를 함께 이끌면서 양사의 시너지를 강화할 계획”이라며 “현 대표이자 창립자인 한성호 대표는 총괄프로듀서로서 아티스트 육성에 집중하게 된다”고 설명했다.

유재혁 기자 yoojh@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